sub_intro
음주운전 구제제도
음주운전 구제방법
답변서에 대한 보충서면
음주운전 상담실
음주운전 구제사례 / 공지사항
 
element
<?=법생활민원상담센터?>[Board]
이      름 관리자 홈피 작성일시 2015-06-30
제      목 시동이 꺼진 오토바이를 타고 음주운전에 해당되지 않음
술에 취한 상태였어도 시동이 꺼진 오토바이를 타고 내리막길을 내려온 경우 음주운전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서울서부지법 형사1부(부장 한영환)는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재판을 받아온 이모(38)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무죄를 선고했다고 7일 밝혔다. 

법원에 따르면 2013년 5월5일 오후 11시30분쯤 이씨는 술을 마신 채 100㏄ 오토바이를 타고 내리막길을 가다
음주운전 단속에 걸렸다. 음주 측정 결과 이씨는 혈중 알코올농도가 0.072%로 면허정지 수준이었다.

하지만 이씨는 벌금을 내지 않고 정식재판을 청구했다. 이씨는 법정에서 “술을 마시긴 했지만 오토바이의 
시동이 꺼져있었고, 계속 오토바이를 끌고오다가 내리막길에서만 오토바이가 내려가지 않게 하기 위해 탑승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1심은 이씨의 주장을 받아들여 무죄를 선고했다. 시동이 꺼진 상태에서 기어를 중립으로 놓거나 클러치를 
잡은 채로 오토바이를 ‘타력 주행’했다면 이를 운전으로 볼 수 없다는 취지였다. 

검찰은 이씨의 운전 거리를 좀 더 늘리는 등 공소사실을 변경해 항소했지만 항소심 재판부 역시 이씨의 손을
들어줬다. 

검찰은 "당시 오토바이 시동이 켜져 있었고 경찰관이 이씨의 도주를 막으려고 시동을 껐다"는 경찰 경위서를
제시했지만, 정작 이씨를 단속했던 경찰관은 법정에서 "시동이 걸린 상태였는지 확인하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재판부는 “제출된 증거와 진술만으로는 이씨가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을 했다고 인정하기에 부족하다”고 
밝혔다. 
 

T 번호 제     목 작성자 등록일 첨부 히트
168   음주운전 처벌 강화 시행  관리자 2019-02-01   165
167   "도로가 아닌 곳에서 운전한 건 처벌...  관리자 2018-01-15   335
166   도로 외 장소'서도 음주운전 금지 조항...  관리자 2016-02-29   408
  시동이 꺼진 오토바이를 타고 음주운전에...  관리자 2015-06-30   666
164   대리운전 후 20cm 운행도 음주운전  관리자 2015-05-01   552
163   불가피한 상황서 2m 음주운전 '무죄'  관리자 2013-07-01   844
162   음주운전으로 복수면허 일괄취소 위법  관리자 2012-09-13   1146
161   운전을 할 의도가 없다면 운전이 아님  관리자 2012-09-05   1023
160   일반적 채혈로 면허취소는 무죄  관리자 2011-12-16   1493
159   히터키기 위한 시동은 무죄  관리자 2011-12-16   1325
158   음주운전 2012.01.09부터 처벌 강화  관리자 2011-12-02   1618
157   영장없는 채혈 음주운전 증거안돼  관리자 2011-07-22   1295
156   식당주차장 내 면허취소는 부당  관리자 2011-06-20   1062
155   도로외 음주, 약물, 뺑소니운전 형사처벌  관리자 2011-01-22   1521
154   車 음주운전자, 오토바이 면허취소 부당  관리자 2010-06-01   136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목록